[복지로] 소규모 유통‧건설 사업장 이동식 에어컨 구입지원 확대

안녕하세요  ~

H’s 꿀팁 저장소입니다.

이번에 저희 꿀팁 저장소에 카테고리 신설로 최근에 나오는 정부의 정책을 빠르게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오늘은 복지로에 새로운 정부 정책 지원에 관한 뉴스를 전달을 해볼까 하는데요

 

에어컨 구입 지원 확대

고용노동부

 

고용노동부(장관 이정식)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사장 안종주)은 최근 기승을 부리고 있는 폭염으로 산업현장에서의 열사병 등 온열질환 발생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중‧소사업장에서 이동식 에어컨(국소냉방장치), 그늘막 등 온열질환 예방품목 지원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건설현장에 더워서 모자를 벗고 쉬는 노동자

 

지원 사업 내용

* 매년 클린사업장 조성지원사업을 통해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을 예방하기 위하여 중소사업장을 대상으로 이동식 에어컨 및 그늘막 등 구입비용 지원

(사업장당 최대 3천만원, 구입비용의 70%)

올해 이미 중소사업장이 폭염에 미리 대비할 수 있도록 지난 3월부터 신청을 받아 132억원 규모의 온열질환 예방품목 지원(4,300여개사)을 결정한 바 있으나,

최근 폭염 상황이 심각해짐에 따라 폭염에 취약한 업종을 중심으로 이동식 에어컨 등 예방품목 지원 규모를 확대(약 100억원)하기로 결정했다.

* 지난 8.1일 고용부는 폭염에 따른 상황 대응단계를 최고 수준으로 격상하고, 가용 가능한 전국의 산업안전 예방 인력과 자원을 총동원하여 폭염에 따른 온열질환 예방에 총력 대응

또한, 지원 신청서가 접수되면 공단에서 신속히 현장을 방문하여 지원자격 등 요건 확인 후 현장에서 지원여부를 즉시 결정(확인서 발급)하는 등

지원 절차를 대폭 간소화하여 사업장에서 가능한 빨리 구입‧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청기간은 8.7.~8.25.까지이며, 안전공단 클린사업 누리집(clean.kosha.or.kr)을 통해 신청서를 내려받아 팩스, 우편 등으로 신청하면 된다.

고용노동부 이정식 장관은 “최근 폭염 상황이 현장 작업자들의 안전과 건강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 있는 만큼 긴급하게 온열 질환 예방품목 지원을 확대하게 되었다”라고 하면서,

“사업장에서도 이를 적극 활용해 줄 것과 고용노동부에서 배포한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를 잘 준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 라고 밝혔다.

 

 

중소 기업의 대상으로 시행되던 정부 정책이 소규모 유통 건설 현장도 범위를 확대해서

지원 해준다고 하니 여기 기준에 부합한 분들은 신속히 신청하여

혜택을 받아가면 좋겠습니다.

Leave a Comment